로그인 모바일 포토 포교법문

주요뉴스
종단소식
교구소식
사찰소식
국제소식
문화소식
사회소식
나눔소식
포교소식

[조계사-게시판]

몰랐기에 많이 미안합니다.

글쓴이 : 조계사 날짜 : 2019-01-09 (수) 15:22 조회 : 59
    










 
 
 













 
 
 













 
 
 













 
 
 













 
 
 













 
 
 













 
 
 













 
 
 













 
 
 













 
 
 













 
 
 













 
 
 













 
 
 













 
 
 













 
 
 













 
 
 













 
 
 













 
 
 




.



몰랐기에 많이 미안합니다.



부처님께서는 모든 생명을 위해

걸림 없이 사는 방법을 설하셨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걸림이 있을 때

비로소 부처님을 찾곤 합니다.



마음이 불편하거나 몸이 아프면

부처님의 자비가 더 간절하기 때문입니다.



부처님의 자비는 차별이 없습니다.



그러나 아무리 간절해도

절에 오는 것조차 힘겨운 분들이 있습니다.



늘 휠체어를 타고 조계사를 찾던 노보살님이

부처님을 뵙자마자 눈물을 쏟았습니다.



“스님, 법당 안에 들어왔으니

이제 죽어도 여한이 없습니다.”



마당에서 법당에 오기까지

10년이 넘게 걸렸다는 말씀에 가슴이 미어졌습니다.

 

그 깊은 아픔을 알지 못했던 것이

참으로 많이 미안했습니다.



모른다는 것은 무지(無智)입니다.

알려고 하지 않은 것은 교만입니다.



무지와 교만은 지혜의 가장 큰 적입니다.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면서도

한없이 무지하고 교만했음을 참회합니다.



미처 몰랐던 것이 잘못은 아니지만

이제 아는 만큼 달라져야 합니다.



시각장애인을 위해

일주문 앞에는 촉지도를

마당에는 점자유도블록를 만들었습니다.



보잘것없다 해도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이든 하고자 합니다.



힘들고 아프고 서러운 몸과 마음을

헤아리는 진정한 불제자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조계사 작은 배려 지현스님 이야기


   

총 게시물 1,050건, 최근 0 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50 [수덕사-게시판]  이낙연 국무총리 내방 06-22 4
1049 [조계사-게시판]  님은 왜 ‘먼 곳’에만 있을까 조계사 06-21 6
1048 [조계사-게시판]  십이연기(6) 조계사 06-21 5
1047 [조계사-게시판]  탄탄한 교육과정을 갖춘 불교대학 조계사 06-21 3
1046 [조계사-게시판]  감정도 생각도 습관입니다 조계사 06-21 2
1045 [조계사-게시판]  박상준의 선시(禪詩) 이야기 조계사 06-21 2
1044 [조계사-게시판]  젊은 스님은 왜 동그라미를 지웠을까? 조계사 06-21 2
1043 [조계사-게시판]  남전스님의 새로운 신행이야기 조계사 06-21 2
1042 [수덕사-게시판]  기해년 하안거 1차 결계포살법회 06-19 5
1041 [조계사-게시판]  조계사 이주민 돕기 캠페인, 기금 전달식 조계사 06-19 8
1040 [조계사-게시판]  조계사 하안거결재·일요법회 진우스님법문(2… 조계사 06-16 11
1039 [수덕사-게시판]  수덕사 견성암 전 선원장 성원스님 영결ㆍ다… 06-15 14
1038 [조계사-게시판]  불교기본교육 103기 수료식 조계사 06-08 26
1037 [조계사-게시판]  단오재 화기애애(和氣愛愛) 봉행 조계사 06-08 27
1036 [조계사-게시판]  어버이를 섬기는 마음으로 조계사 06-04 29
1035 [조계사-게시판]  젊은 스님은 왜 동그라미를 지웠을까? 조계사 06-03 31
1034 [조계사-게시판]  남전스님의 새로운 신행이야기 조계사 06-03 29
1033 [조계사-게시판]  조계사 신중기도입재 원행 스님 법문(2019.5.5) 조계사 06-03 30
1032 [조계사-게시판]  십이연기(5) 조계사 05-31 31
1031 [조계사-게시판]  듣는 만큼 알게 되고, 아는 만큼 보인다 조계사 05-31 3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