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모바일 포토 포교법문

주요뉴스
종단소식
교구소식
사찰소식
국제소식
문화소식
사회소식
나눔소식
포교소식

[조계사-게시판]

부처님 법의 공식

글쓴이 : 조계사 날짜 : 2019-05-27 (월) 16:46 조회 : 31
    










 
 
 













 
 
 













 
 
 













 
 
 













 
 
 













 
 
 













 
 
 













 
 
 













 
 
 













 
 
 













 
 
 













 
 
 













 
 
 













 
 
 













 
 
 













 
 
 













 
 
 













 
 
 













 
 
 













 
 
 


부처님 법의 공식



한 수학자가 물었습니다.



“수학에는 답을 구하는 공식이 있습니다.

부처님의 법에도 공식이 있습니까?”



부처님께서 대답하셨습니다.



“그렇다. 나의 법에도

피안의 경지에 이르는 방법이 있다.”



“그렇다면 어찌하여

아난존자의 경지에 이른 자가 없습니까?”



“소를 물가에 데려갈 수는 있어도

물을 마시는 것은 소에게 달려있기 때문이다.”



부처님께서는 깨달음에 이르는 방법을

분명히 알려주셨습니다.



하지만 너무나 단순하고 쉬운 방법이었기에

사람들은 믿지 않았습니다.



<팔만대장경> 속에는

아들을 잃어버린 장자의 이야기가 나옵니다.



장자는 번화한 곳에 저택을 짓고

아들을 찾기 위해 백방으로 수소문을 했습니다.



오고 가는 사람들을 대접한 지 30년,

마침내 장자는 아들을 만났습니다.



장자는 한눈에 아들을 알아보았으나

아들은 겁을 먹고 도망치고 말았습니다.



장자가 허름한 차림으로 찾아가자

아들은 비로소 안심하고 그를 따라갔습니다.



하인으로 성실하게 일한 아들은

마침내 장자의 재산을 관리하게 되었습니다.



10년이 지나 임종을 앞둔 장자는

아들의 손을 꼭 잡고 진실을 털어놓았습니다.



“아들아,

너는 나의 잃어버린 아들이다.

이제 모든 재산은 너의 것이다.”



아들을 바라보는 장자의 마음이

곧 중생을 바라보는 부처님의 마음입니다.



부처님은 당신의 모든 가르침을

이미 우리에게 알려주셨습니다.



부처가 될지, 중생으로 남을지

선택은 오직 우리의 몫입니다.





-.조계사 보름미타·열반재일 원종스님 (2019년 3월 21일)


   

총 게시물 1,050건, 최근 0 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50 [수덕사-게시판]  이낙연 국무총리 내방 06-22 4
1049 [조계사-게시판]  님은 왜 ‘먼 곳’에만 있을까 조계사 06-21 6
1048 [조계사-게시판]  십이연기(6) 조계사 06-21 5
1047 [조계사-게시판]  탄탄한 교육과정을 갖춘 불교대학 조계사 06-21 3
1046 [조계사-게시판]  감정도 생각도 습관입니다 조계사 06-21 2
1045 [조계사-게시판]  박상준의 선시(禪詩) 이야기 조계사 06-21 2
1044 [조계사-게시판]  젊은 스님은 왜 동그라미를 지웠을까? 조계사 06-21 2
1043 [조계사-게시판]  남전스님의 새로운 신행이야기 조계사 06-21 2
1042 [수덕사-게시판]  기해년 하안거 1차 결계포살법회 06-19 5
1041 [조계사-게시판]  조계사 이주민 돕기 캠페인, 기금 전달식 조계사 06-19 8
1040 [조계사-게시판]  조계사 하안거결재·일요법회 진우스님법문(2… 조계사 06-16 11
1039 [수덕사-게시판]  수덕사 견성암 전 선원장 성원스님 영결ㆍ다… 06-15 14
1038 [조계사-게시판]  불교기본교육 103기 수료식 조계사 06-08 25
1037 [조계사-게시판]  단오재 화기애애(和氣愛愛) 봉행 조계사 06-08 26
1036 [조계사-게시판]  어버이를 섬기는 마음으로 조계사 06-04 29
1035 [조계사-게시판]  젊은 스님은 왜 동그라미를 지웠을까? 조계사 06-03 31
1034 [조계사-게시판]  남전스님의 새로운 신행이야기 조계사 06-03 29
1033 [조계사-게시판]  조계사 신중기도입재 원행 스님 법문(2019.5.5) 조계사 06-03 30
1032 [조계사-게시판]  십이연기(5) 조계사 05-31 30
1031 [조계사-게시판]  듣는 만큼 알게 되고, 아는 만큼 보인다 조계사 05-31 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